지구촌공생회

해외활동소식 > 활동보고 > 해외활동소식
해외활동에 관한 자세한 정보나 자료를 원하시면 아래담당자에게 문의하여 주십시오.
해외사업팀 Tel : 02)2201-0302 / E-mail : jigong04@gmail.com
해외활동소식
[캄보디아]불어라 상상아, 꽃피어라 지혜야. - [캄보디아]
작성자 지구촌공생회 작성일 2019.10.31 조회수 80
첨부파일 첨부파일 사진4) 도서관에서 독서중인 쁘레익따퍼 바라밀초교 학생들.JPG   (1.2MB / 2019.10.31 / hit: 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메일
  • url복사
  • 프린터


불어라 상상아, 꽃피어라 지혜야.



캄보디아 지부 | 프로젝트 매니저 조우리



독서노트를 작성 중인 뜨랑빼양뜨라우 금산사초교 학생


꼬부랑 글씨가 하얀 공책에 수를 놓습니다. 하나의 선과 선이 이어져 글자를 완성하고 단어를 그리고 문장을 만듭니다. 아이들은 어떠한 생각과 상상들을 가지고 노트를 써 내려가는 것일까요? 알록달록한 그림과 글씨가 노트 가득 채워지면 아이들의 상상이 조금 더 풍부해질까요? 아이들이 꿈꾸는 세상이 조금 더 가깝게 느껴질까요?


이번 독서노트를 제작 하면서 많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기존의 독서노트의 틀에서 탈피해 다른 시도를 해보기로 하였습니다. 캄보디아 학생들은 학교에서 발표나 토론 수업이 없어 자신의 생각이나 감정을 표현하는 것이 어렵게 느껴진다고 합니다. 자기 생각이나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것에 익숙한 아이들에게 독서노트를 작성하면서 느끼는 감정들을 작성하라고 하니 어려움을 겪는다고 합니다. 이 아이들이 어떻게 하면 조금 더 자유롭게 표현하고, 논리적으로 생각할 수 있을까요? 어떻게 하면 책과 가까이 친해지면서 자신의 생각을 표현할 수 있을지 많은 고민이 들었습니다. 외곽 지역으로 갈수록 아이들의 교육수준이 낮아 고학년임에도 자신의 이름이나 글씨를 제대로 쓰지 못하는 학생들도 더러 있습니다. 그런 학생들에게 책과 가까워지고 독서노트에 흥미가 생기게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많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새롭게 제작된 독서노트


새로 제작된 독서노트 겉표지(저학년용, 고학년용)

그래서 독서노트를 가까이하기 위한 방안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넣어 제작하기로 했습니다. 지금 우리가 가고자 하는 방향이 맞는지 주 교육청이 사서 담당 교육 공무원에게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독서노트에 다양한 주제로 학생들의 흥미를 이끈다면 독서노트 참여율이 높일 수 있을 거라고 했습니다. 아이들을 위해서 무엇이든 시도해 보는 것이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보다 그래도 조금은 더 나은 변화를 가져오지는 않을까요?

한국에서 자라온 저의 어린 시절과는 참으로 많이도 달라, 생각보다 쉽지 않았습니다.  캄보디아 아이들이 현재 겪고 있는 교육 환경과의 거리를 좁혀가기 위해 현지 직원과의 많은 논의가 이루어졌습니다. 사진에 대해 설명하기, 색칠 공부, 산수, 시계 보기, 틀린그림찾기, 미로찾기, 그림그리기, 글쓰기 등 다양한 컨텐츠로 구성했습니다. 또한 저학년과 고학년으로 나뉘어 내용을 달리하였습니다. 저학년에는 조금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많은 컨텐츠를 작성하였고, 고학년들은 독후감 뿐만 아니라 다양한 질문을 통해 사고력을 키울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만일 내가 새가 될 수 있다며, 파일럿이 될 수 있다면 무엇을 하고 싶을까요?’ ‘나의 부모님의 어릴 적 꿈은 무엇이었을까요?’ 이러한 질문조차도 한 번도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합니다.  꿈 많던 어린 시절 무엇이든 되고 싶고, 될 수 있을 것 같은 변화무쌍한 어린 시절의 꿈들을 책을 통해서 심어주고 싶습니다.

아이들의 삶에도 다양한 질문을 던져주고 싶습니다. 책에서 배우는 것 뿐만 아니라 한번도 생각해 보지 못했던 질문들을 스스로 던질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 주고 싶습니다. 그것이 비록 느리고, 작은 변화를 가져올지라도 학생들 스스로 생각하고 상상할 수 있도록 말입니다.

도서관에서 독서중인 쁘레익따퍼 바라밀초교 학생들

11월 개학을 맞이할 학생들에게 독서노트가 배포될 예정입니다. 학생들은 과연 그 노트에 어떠한 자신만의 이야기들을 적어 나갈까요? 운동장 정글짐 가장 높은 곳에 올라 학교 운동장을 내려다보며, 하늘을 날 수 있을 거라는 꿈에 펄쩍 뛰어내리곤 했던 시절을 생각하며, 캄보디아 아이들도 새파란 하늘을 보면 자신의 감점과 상상을 마음껏 쏟아낼 수 있었으면 합니다. 아이들에게 불어올 상상과 꽃 피어날 지혜의 꿈나무들이 독서노트에 꾹꾹 새겨지기를 바라봅니다.

  

 문의. 해외사업팀 석정은 간사


TEL . 02 3409 0303




해외활동소식
이전글 [캄보디아]서바이 쩻! 2019.10.30
다음글 [네팔]로서니 부매니저가 전하는 사회적기업 소식 2019.11.04